• 퍼트에 발목 잡힌 김시우, “우승 놓쳐 아쉽지만 최선 다했다”

  • 김시우.(Streeter Lecka/Getty Images)김시우.(Streeter Lecka/Getty Images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