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이경훈, RSM 클래식 3R 공동 5위…선두 토드와 4타 차

  • Kyoung hoon lee(Streeter Lecka/Getty Images)Kyoung hoon lee(Streeter Lecka/Getty Images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