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우즈, 셀프 추천으로 프레지던츠컵 출전…사상 두 번째 단장 겸 선수

  • Tiger Woods(Chung Sung-Jun/Getty Images)Tiger Woods(Chung Sung-Jun/Getty Images)